부동산뉴스

본문 바로가기


부동산뉴스
홈 > 부동산정보 > 부동산뉴스

양산시, 부산~웅상~울산 광역철도 재추진 발동 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유21 작성일19-01-05 10:37 조회15회 댓글0건

본문

양산시, 부산~웅상~울산 광역철도 재추진 발동 건다

 

국토부 광역교통기본계획에 포함되도록 기초조사 용역 직접 발주
 
503a943025964c26dab9e04ebe54f77a_1546652
부산-양산 웅상-울산 광역철도 노선도
(양산=연합뉴스) 양산시는 부산 금정구 노포동에서 양산시 덕계·용당동을 거쳐 울산 남구 무거동을 연결하는 광역철도 기초조사 용역을 진행할 계획이다. 빨간 실선이 이번에 조사를 진행하는 노선(파란 점선은 이미 기본계획에 반영된 노선). 2019.1.3 [양산시 제공]
 
 

(양산=연합뉴스) 정학구 기자 = 부산과 울산 사이에 위치한 경남 양산시가 두 광역시를 연결하는 철도 개설을 위해 자체 용역비로 기초조사에 나선다.

양산시는 부산 금정구 노포동에서 양산시 덕계·용당동을 거쳐 울산 남구 무거동을 연결하는 광역철도 노선이 국토교통부 대도시권 광역교통기본계획을 포함될 수 있도록 기초조사 용역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올해 대도시권 광역교통기본계획을 수립할 예정인 점을 고려해 1천950만원을 편성, 상반기 중 광역철도(부산~웅상~울산) 예비타당성 기초조사 용역을 발주하는 것이다.

이 광역철도가 기본계획에 반영돼 철도가 개설되고 이미 국토부 광역교통기본계획에 반영된, 양산 북정에서 상하북을 거쳐 국도 35호선을 따라 울산 무거동까지 가는 양산~울산선(41.2㎞)까지 개통될 경우 양산시를 순회하는 도시철도망이 구축된다.

 

양산시는 부산시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웅상선을 반영하려고 이미 2011년도에 부산~웅상 간 철도 개설 예비타당성 기초조사 용역을 시행했지만 반영되지 못했다.

당시 시행한 광역철도(부산~웅상~울산) 기초조사 용역 자료에 의하면 총연장 32.138㎞, 사업비 1조4천305억원으로 비용 대비 편익(B/C)이 0.386으로 나와 경제적 타당성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그동안 도시개발사업에다 산업단지 및 대규모 공동주택이 건설되고 있어 B/C가 상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광역철도는 둘 이상의 시·도에 걸쳐 운행되는 도시철도로 지정된 구간 건설비는 국가(70%)와 지방자치단체(30%)가 부담하게 돼 있다.

광역철도 구간은 국토교통부장관, 광역시장·도지사가 국가교통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정·고시한다.

양산시 관계자는 "지난해 11월부터 부·울·경 광역교통 실무협의체를 운영하는 경남도 교통물류과에 이 안건을 제출, 공감대 형성에 노력하고 있다"며 "용역결과를 기초로 국토부에서 수립할 대도시권 광역교통 기본계획에 반영, 웅상지역이 교통불편에서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b94051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03 16:22 송고  


장유21공인중개사

주소 : 경상남도 김해시 금관대로599번길 29 1층 104호(무계동 부영5차아파트상가)  대표자명 : 이호영  사업자등록번호 : 615-17-81711
전화번호 : 055-329-2121  fax : 055-329-9300  Email : for6066@naver.com   중개사무소등록번호 : 가-4316-4031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jangyu21. All rights reserved.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