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뉴스

본문 바로가기


부동산뉴스
홈 > 부동산정보 > 부동산뉴스

국토부 “김해신공항 변경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유21 작성일19-03-11 11:17 조회17회 댓글0건

본문

국토부 “김해신공항 변경 없다”

한국당 김상훈 의원에 서면으로 밝혀
“국제선은 확장 진행 중, 변경 안돼”
하반기 실시설계, 2026년 완공 계획

 

기사입력 : 2019-03-10 22:00:00

   
문재인 대통령이 부산 방문 시 언급한 가덕도 신공항과 관련해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국토교통부가 김해공항 확장(김해신공항)에 대한 변경 계획이 없다는 입장을 서면을 통해 공식적으로 밝혔다.

특히 김해공항 국제선의 경우 이미 확장 사업이 추진 중이어서 사업 변경이 불가능하다는 입장이다. 

  • 54c393692d2455f224edf07b40677a7d_1552270

    김해공항./경남신문DB/

    국회 국토건설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김상훈(대구 서구)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부산 방문 시 언급한 가덕도 신공항 관련 발언 내용에 대한 정부의 입장을 밝혀달라”는 서면 질의에 국토교통부가 “김해신공항 사업을 지역과 충분히 소통하면서 김해신공항 사업을 계획대로 추진할 계획이며, 입장변경은 없다”고 답했다고 10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김 의원에게 “정부가 추진 중인 김해공항 확장안 변경 계획은 없다”며 “현재로서는 기존 김해공항 확장안을 성실하게 추진하는 게 급선무”라고 서면으로 답변했다.

    이어 ‘현재 시점에서 가덕도 신공항에 대한 국토교통부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도 “영남권 5개 지자체 협의를 토대로 해외 전문기관의 객관적이고 공정한 절차를 거쳐 결정된 김해신공항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국토교통부는 그러면서 지난 2월 17일 작성한 ‘김해신공항 건설사업 타당성평가 및 기본계획’안과 지난해 말 완성한 ‘김해공항 국제선터미널 시설확충(안) 검토’ 자료를 공개했다.

    ‘기본계획’안에는 경제·정책·환경 등 총 5개 분야에 걸쳐 김해공항 확장안이 긍정평가됐고 기대효과도 큰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정책적 분석에서 국가상위 계획과 부합하고 국제선 항공 수요 분산 및 기존 도로·철도의 혼잡을 완화할 것으로 평가됐다. 또 지역균형발전 및 재원조달 차원에서도 취업과 부가가치 등 파급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정부는 이날 김 의원에게 제출한 ‘김해공항 시설 확충’ 계획에 따라 이미 국제선 확장이 진행되고 있으므로 김해공항 확충 계획이 변경될 수 없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국제선 확충안에 따르면 김해공항 항공수요 증가 대응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1년여간 한국교통연구원으로부터 개선 방안 수립 용역을 완료한 상태다. 이에 따라 김해공항은 국제선 수속시설이 추가로 필요하다는 결론을 얻었고 지난 1월 전격적으로 사업이 확정됐다.

    국토교통부는 김해신공항 사업과 관련 오는 5월 타당성 평가와 기본계획 수립, 고시까지 마무리한 뒤 올 하반기 실시설계에 착수해 2026년까지 공항 건설을 마친다는 계획이다.

    다만 ‘부울경 동남권신공항 검증단’이 이달 중순 검증 결과를 발표하기로 해 검증 결과를 지켜본 뒤 최종 입장을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진호 기자 kimjh@knnews.co.kr

장유21공인중개사

주소 : 경상남도 김해시 금관대로599번길 29 1층 104호(무계동 부영5차아파트상가)  대표자명 : 이호영  사업자등록번호 : 615-17-81711
전화번호 : 055-329-2121  fax : 055-329-9300  Email : for6066@naver.com   중개사무소등록번호 : 가-4316-4031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jangyu21. All rights reserved.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