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정책/세무

본문 바로가기


부동산정책/세무
홈 > 부동산정보 > 부동산정책/세무

"공공임대 임차권 넘길 때 '무주택' 확인은 임대사업자 의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유21 작성일19-04-04 12:13 조회122회 댓글0건

본문

 

"공공임대 임차권 넘길 때 '무주택' 확인은 임대사업자 의무"

대법, 임차권 양도 동의 거부한 입대업체 패소 확정
 
72b76e0422e1b9e4ebdcb4308fc1b77e_1554347
공공임대아파트 조감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공공임대아파트 임차인이 다른 사람에게 임차권을 넘기려고 할 때 임차권을 넘겨받을 사람이 무주택자인지 확인할 의무는 공공임대사업자에게 있다는 취지의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배 모씨가 공공임대아파트 임대업체 A사를 상대로 낸 임차권양도에 대한 동의 청구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4일 밝혔다.

2006년부터 A사의 공공임대아파트에서 살던 배씨는 2013년 호주의 한 대학에 입학해 집을 비우게 되자 다른 사람에게 임차권을 양도하기로 하고 A사에 동의를 요청했다.

하지만 A사가 "임차권을 넘겨받겠다는 사람이 무주택자인지를 확인해 자료를 제출할 의무가 배씨에게 있는데 제출하지 않았다"며 동의를 거부했고, 배씨는 소송을 냈다.

 

1심은 "공공임대사업자에게 임차권의 양도에 아무런 제한없이 동의할 의무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 적어도 임차인이 무주택자에게 임차권을 양도한다는 자료를 제출해야 동의 의무가 인정된다"며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반면 2심은 "임차권을 넘겨받겠다는 사람이 무주택자인지 확인할 의무는 공공임대사업자에게 있고, 기존 임차인이 이를 확인해 자료를 제출할 의무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원고 승소 판결을 했다.

대법원은 2심 판단이 옳다고 결론 내렸다.

hy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04 12:00 송고  


장유21공인중개사

주소 : 경상남도 김해시 금관대로599번길 29 1층 104호(무계동 부영5차아파트상가)  대표자명 : 이호영  사업자등록번호 : 615-17-81711
전화번호 : 055-329-2121  fax : 055-329-9300  Email : for6066@naver.com   중개사무소등록번호 : 가-4316-4031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jangyu21. All rights reserved.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